9월 1일자「정부 "수용 불가" vs 론스타 "불충분"...'2라운드' 돌입하나」기사

한양대학교 경제금융학부 이정환 교수가 지난 9월 1일 YTN의 '굿모닝 경제'에 패널로 출연해 각종 경제 소식에 대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정환 교수는 최근 10년간의 투자 분쟁에서 우리 정부가 론스타에 약 3000억 원 정도를 배상하라는 판정이 나온 '론스타 사태'에 관한 질문에 "론스타가 2003년에 외환은행을 사서 2006년부터 판매를 시작하는데, 우리 정부가 매각을 지연시켰기 때문이라는 의견이 있다. 또한 인용 결정된 부분을 보면 정부가 가격을 낮추는 데 압력을 제시했다는 것이 인정된 상황이다." 라고 말했다. 

또한 우리 정부가 판정에 대해 불복하는 것에 대한 질문에 "사실 국제법은 거의 1심이나 마찬가지다. 한 번 결정이 내려지면 재판을 뒤집기는 굉장히 어려운 게 일반적인 상황이라 결과가 뒤집힐 가능성은 10% 정도로 본다"고 말했다. 

다음으로 이 교수는 경제 하반기 지표에 대한 질문에 "수출이 가장 중요한데 앞으로 수출이 안 좋아질 가능성이 높다. 인플레이션 압력이 아직 높기 때문에 인플레이션을 빨리 잡고 금리를 낮춰서 경기를 부양시키는 정책으로 한국은행 및 기획재정부나 관계당국이 노력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답변했다.  

마지막으로 이 교수는 고환율에 대한 질문에서 "현재 투자자산으로서의 달러의 가치가 굉장히 높아지고 있다. 경기가 안 좋을 때 안전자산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는데, 달러가 안전자산이기 때문에 달러에 대한 수요가 굉장히 늘어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또한 "현재 상황에서는 미국 금리가 최고치를 찍을 때가 되어야 환율이 안정될 것이다"라고 대답하며 인터뷰를 마무리지었다.

키워드

'한양위키' 키워드 보기 #이정환 #경제금융학부
저작권자 © 뉴스H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