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인천·이천에서 실시간 양방향 수업 진행

한양대가 27일 서울 성동구 서울캠퍼스에서 수도권역 대학원격교육지원센터 사업의 일환으로 인천재능대, 한국관광대와 협업형 코딩 실습교육의 공동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인천재능대·한국관광대 학생들은 오는 9월 학기부터 한양대가 개발한 하이라이브(HY-LIVE) 플랫폼을 이용해 공간제약 없이 각 대학의 융합 강의실에서 실시간 코딩 교육을 제공받게 된다.

조성문 한양대 교육혁신단장은 “급변하는 교육환경의 변화 속에서 개별대학이 대응하기 힘든 교육방법의 혁신 문제를 해결하고자 전국대학을 대상으로 ‘HY-LIVE 컨소시엄’을 구성하게 됐다”며 “향후 지속가능한 공유교육 발전을 위해 대학 간 교육자원을 공유하고 확산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유나 인천재능대 기획처장은 “HY-LIVE 교육의 상호교류를 통해 급변하는 대학교육 환경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처하고, 인천재능대학에서 추진하는 인공지능, 바이오 분야에도 활용할 수 있어 각 대학의 발전을 상호 도모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김윤 한국관광대 교학처장은 “소규모 대학에서 교육방법을 혁신하기 어려운데 HY-LIVE 교육방식을 통해 이를 실현할 수 있게 되었고, 코딩 전문가를 교육현장에 실시간으로 연결함으로써 한국관광대 학생들에게 신기술 분야의 기초 교육을 진행할 수 있게 되었다”며 소감을 전했다.

향후 한양대는 HY-LIVE 교육을 통해 얻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더 많은 국내 대학과 HY-LIVE 컨소시엄을 확대하고, 대학 간 교육 콘텐츠 공유을 확산할 예정이다. 

27일 홍유나 인천재능대 기획처장, 조성문 한양대 교육혁신단장, 김윤 한국관광대 교학처장(왼쪽부터)이 공유교육을 위한 ‘HY-LIVE 컨소시엄’ 협약을 온라인 상에서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7일 홍유나 인천재능대 기획처장, 조성문 한양대 교육혁신단장, 김윤 한국관광대 교학처장(왼쪽부터)이 공유교육을 위한 ‘HY-LIVE 컨소시엄’ 협약을 온라인 상에서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키워드

'한양위키' 키워드 보기 #MOU
저작권자 © 뉴스H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